최신 기사

  • 이란, 이스라엘 추가 도발시 "즉각적·최대치 대응" 경고

    호세인 아미르압돌라히안 이란 외무장관은 19일(현지시간) 만약 이스라엘의 추가 공세시 "즉각적이고 최대 수준(at maximum level)의 대응"을 하겠다고 경고했다. 그는 이날 보도된 미 NBC 방송 인터뷰에서 "만약 이스라엘이 또다른 모험주의를 원하면서 이란 이익에 반하는 행동을 한다면, 우리의 다음 대응은 즉각적이 될 것이며, 최대 수준으로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발언은 앞서 이날 새벽 이란 본토를..

  • 트럼프 재판 열리는 법원 앞 남성 분신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성추문 입막음 돈' 의혹 사건에 대한 형사재판이 열리는 뉴욕 법원 밖에서 한 남성이 분신했다. 20일 외신 등에 따르면 19일(현지시간) 오후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재판이 진행 중인 뉴욕 맨해튼지방법원 앞 공원에서 한 남성이 인화성 물질로 추정되는 액체를 자신의 몸에 뿌린 뒤 불을 붙였다. 앞서 그는 법원 건너편 콜렉트 폰드 공원에서 '세계의 진정한 역사'라는 제목이 적 팸플릿을 뿌렸던 것으로 추정된다. 해당..

  • 이스라엘, 보복보다 명분 택했다...이란 "즉각적인 보복 계획 없어"

    이스라엘이 19일(현지시간) 이란의 대규모 보복 공습 엿새 만에 재보복을 감행했지만, 그 규모가 제한돼 이란과 마찬가지로 명분은 살리면서 확전을 피하려는 의도로 공격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지난 13일 이란의 보복과 이번 재보복이 확전을 피하기 위한 '레드라인'으로 여겨졌던 양국 본토에 대해 첫 공격을 감행한 것이어서 향후 전면적인 공습전으로 이어지기 쉬운 환경이 조성된 것으로 분석된다. ◇ 이스라엘, 이란 중부 공군기지 공습...이란 "드..

  • 중동 불안에… 일본증시 올해 최대 2.66% 하락

    이스라엘이 이란을 공격했다는 보도에 일본 증시 대표 주가지수인 닛케이225 평균주가가 19일 올 들어 최대 폭인 2.66% 하락을 기록했다. 장중 한때 1300엔 넘게 빠졌던 주가는 3만7068엔으로 마감했다. 미국의 첨단 기술주가 하락한데다 중동의 지정학적 불안감이 더해져 투자자들이 리스크 관리를 위해 매도에 나섰다고 아사히신문이 보도했다. 닛케이지수가 3만7000선 아래로 떨어진 것은 2월 9일 이후 약 2개월 만이다. 전일 뉴욕증시..

  • "이란, 이스라엘 공격에 당장 반격 계획 없다"

    이란 고위 공직자가 이스라엘의 공격에 당장 반격할 계획이 없다고 말했다고 18일(현지시간) 로이터가 보도했다. 익명을 요구한 이란 고위 공직자는 이스라엘이 이란 본토를 공격했다는 보도가 나온 뒤 "이스라엘의 공격에 대한 외신 보도는 확인되지 않았다"며 "우리는 어떤 외부의 공격도 받지 않았고, 외부 공격보다 내부 침입자(infiltration)의 소행으로 기울고 있다"고 말했다. 한 이란 분석가도 국영TV에서 이스파한에서 방공시스템이 격추..

  • [종합 2보]이스라엘, 이란 본토 드론 공격…6일만에 재보복

    이스라엘이 이란 본토를 공격했다고 CNN과 ABC 방송 등이 18일(현지시간) 미국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란이 지난 13일 미사일과 무인기 등을 동원해 사상 처음으로 이스라엘 본토를 공격한지 6일 만에 재보복 공격이 이뤄진 것이다. 이란 국영 IRNA 통신도 "이란군의 방공 시스템이 이스파한 등 이란 여러 곳에서 공격에 대비해 가동됐지만 현재까지 대규모 공습이나 폭발은 보고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어 핵 시설을 포함한 모든 시..

  • 이란 "이스라엘 미사일 공습 없었다"…드론 격추

    이란은 18일(현지시간) 이스라엘의 미사일 공습은 없었다며 방공 시스템으로 드론(무인기) 3대를 격추했다고 말했다. 호세인 달리리안 이란 스페이스 센터 대변인은 X(옛 트위터)에 "국경 외부로터 이스파한이나 다른 지역에 대한 공습은 없었다"며 "쿼드콥터(드론·무인기)의 실패한, 굴욕적인 공격 시도가 있었으나 모두 격추됐다"고 적었다. 이란 국영 매체도 이란 곳곳에서 밤새 공격에 대비해 방공 시스템이 가동됐지만 직접적인 공격이나 폭발에 대한..

  • "미국, 이스라엘의 이란 공격에 가담 안해"

    미국은 이스라엘의 이란에 대한 재보복에 가담하지 않았다고 NBC뉴스가 18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블룸버그통신은 이스라엘이 미국에 하루나 이틀 뒤에 이란을 공격할 것이라고 알려줬다고 보도했다. 이란당국은 이스라엘의 성공적인 미사일 공격은 없었고 폭발음은 이란의 방공시스템 가동에 따른 것이라고 로이터에 말했다. 이란 국영 IRNA 통신도 이스파한 인근서 폭발음이 난 뒤 "이란군의 방공 시스템이 이란 여러 곳에서 공격에 대비..

  • 한중법률상사서비스 상담촉진센터, ㈜지스페이스와 협력협정 체결

    중국 베이징 시청(西城)구 진룽다제(金融大街)에서 17일 한중기업 비즈니스 법률서비스 촉진 회의가 개최돼 한중일 등 동북아시아와 아세안 국가들의 상사와 법률서비스 진전 및 기업 수요에 대한 현안들이 간담회 형식을 통해 논의됐다. (주)지스페이스(G-SPACE) 이상운 대표(한국중소벤처무역협회 중국지역 회장)의 19일 전언에 따르면 회의에는 중국법학회 부비서장이자 '민주와 법제신문사' 인바오후(尹寶虎) 사장(당서기), 김홍걸 국회의원, 왕리(..

  • [종합]이스라엘,이란 공습…6일만에 재보복

    이스라엘이 이란 본토를 타격했다고 CNN과 ABC 방송 등이 18일(현지시간) 미국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란이 지난 13일 미사일과 무인기 등을 동원해 사상 처음으로 이스라엘 본토를 공격한지 6일 만에 재보복 공격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이란 국영 IRNA 통신도 이스파한 인근서 폭발음이 난 뒤 "이란군의 방공 시스템이 이란 여러 곳에서 공격에 대비해 가동됐지만 현재까지 대규모 공습이나 폭발은 보고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

  • CNN "이스라엘, 이란 본토 공습 "(3보)

    이스라엘이 이란 본토를 타격했다고 CNN이 18일(현지시간) 미국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란이 이스파한 인근서 폭발음이 난 뒤 방공포를 발사했다고 국영 IRNA통신도 이날 보도했다. IRNA는 여러 도시에서 방공포고 발사됐다고 보도했다고 AP통신이 전했다. 이란 반관영 파스통신이 이스파한 비행장과 공군기지 인근에서 폭발음이 들렸다고 보도한 직후 이란 서부지역 상공을 지나던 여객기들이 아무런 이유 없이 항로를 바꾸고 있는 것으로..

  • 한중도시우호협회, 中 외문국 협력기관 선정

    한중도시우호협회(회장 권기식)가 18일 중국 외문국 아시아태평양 커뮤니케이션센터가 주최하는 '2024 판다컵 국제 글짓기 대회' 한국 협력기관으로 선정됐다. 자연스럽게 협력 관계가 체결됐다고 할 수 있다. 한중도시우호협회 베이징 지회 김형학 사무국장의 19일 전언에 따르면 권 회장은 전날 오후 협력기관 대표 자격으로 서울 중구 명동 소재 중국건설은행센터 회의실에서 열린 '2024 판다컵 국제 글짓기 대회' 개막식에 참석했다.이날 개막식..

  • CNN "이란 이스파한 공군기지 근처 폭발음"(2보)

    이란 이스파한 북서쪽 과흐자와스탄시에서 폭발음이 들렸다고 이란 파스 통신이 보도했다고 CNN이 18일(현지시간) 전했다. 파스뉴스는 "과흐자와스탄은 이스파한 비행장과 이란공군 기지 인근"이라고 말했다. 이란 프레스TV도 이란 중부도시에서 폭발음이 들렸다고 보도했다. 폭발 원인은 확인되지 않았다. 비행기 추적 웹사이트인 플라이트 레이더24는 이란 상공에서 여러대의 비행물체가 확인됐고 CNN은 최소 8대 이상이라고 보도했다. 한편 미국 AB..

  • 미 ABC방송 "이스라엘, 이란 본토 미사일 타격" (1보)

    이스라엘이 이란 내 장소를 미사일로 타격했다고 미국 ABC 방송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이스라엘 미사일들이 이란의 한 장소를 타격했다고 미국 당국자가 확인했다"고 전했다. 이 당국자는 이란 외에 시리아와 이라크 등지의 장소도 공격받았는지는 확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고 ABC 방송은 덧붙였다. 이란 중부 도시 이스파한에서 폭발음이 들렸다고 이란 반관영 파스뉴스가 보도했다고 CNN이 전했다. 폭발의 원인은 아직 불투명하다. 타..

  • '유권자 9억 6800만 명' 세계 최대 인도 선거 오늘 시작

    유권자만 9억6800만명, 투표 기간만 6주에 달하는 '세계 최대 민주주의 선거' 인도의 총선이 19일부터 시작된다. 이번 총선에서는 집권 인도국민당(BJP)를 이끌고 있는 나렌드라 모디(74) 총리의 3연임이 유력시 되고 있다. ◇투표소 105만개, 1500만명 동원…남다른 선거규모 인도는 이번 총선에서 5년 임기의 하원의원 543명을 선출한다. 18세 이상 모든 인도 국민들이 투표할 수 있다. 유권자는 약 9억 6800만명, 세계 인구의..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